어느 이른봄의 한 낮의 상상

조회 수 0 추천 수 0 2018.02.12 00:36:35

또각또각 대문 나서는

발자국 소린 또 누굴까

댕댕, 관짝같이 서있는

시계가 텅 빈 한낮을 운다.

 

wht5hpz.jpg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159 밤바다에서 미리내 2018-02-17 1
158 카페에서 미리내 2018-02-17 1
157 아득한 갈잎이 있는 봄 풍경 미리내 2018-02-17 1
156 잠시 쉬어 가세 미리내 2018-02-15 1
155 다가오는 봄소식 미리내 2018-02-14  
154 손 낚시~ 낚시는 이렇게 해야겠죠? 휴식조앙18 2018-02-14  
153 포장마차에 가면 미리내 2018-02-14  
152 내 피리소리 미리내 2018-02-14  
151 우리 목마른 고통 미리내 2018-02-14  
150 미소 속으로 미리내 2018-02-14  
149 자일을 타고 암벽을 기어오른다 미리내 2018-02-13  
148 하얀 목련 미리내 2018-02-13  
147 스트레스 미리내 2018-02-12  
146 행복한 햇살 미리내 2018-02-12  
» 어느 이른봄의 한 낮의 상상 미리내 2018-02-12  
144 젖은 목련 미리내 2018-02-11  
143 우리의 내사랑 쇼팽의 피아노 미리내 2018-02-10  
142 환상에 자동차 서커스 휴식조앙18 2018-02-10  
141 당신과 나 이곳에서 보노라 미리내 2018-02-10  
140 우리 관계 미리내 2018-02-10  
XE Login